SOS 응급상식

SOS응급상식

무더위가 지속되면 아무래도 질병에 걸리기 쉬운데요. 시원하게 에어컨을 쐬어도 더위가 잘 가시지 않을 때 ‘더위 먹었다’라고 표현하기도 하죠? 더위 먹는 병, 일사병과 열사병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이 두 질병은 이름도 비슷하고 여름에 발생하기 쉬운 질병입니다. 하지만 일사병은 잠시 휴식을 취하면 낫는 다소 가벼운 병이지만 열사병의 경우 조치가 늦을 경우 목숨을 잃을 수도 있을 만큼 무서운 질병입니다. 이 두 가지 질병을 확실히 구분하고 응급조치 및 예방법을 사전에 숙지하고 있어야 위험한 상황을 막을 수 있습니다.

구 분 일사병 열사병
체온 40도 이하 40도를 초과하는 고열
의식 정상, 일시적인 실신 비정상, 발작, 의식소실
피부 땀으로 인한 축축함 피부 건조 혹은 땀 발생
호흡 정상 혹은 빠른 호흡 느리거나 빠른 호흡
기타 구역감, 구토, 두통 구토, 설사, 급성 심부전, 쇼크

두 가지 질병을 비교 해 보았을 때, 열사병의 증세가 더 위험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일사병과 달리 열사병의 경우 피부가 오히려 건조해지는 증상이 나타나는데 이때는 즉시 119를 부르고 충분한 수분 섭취는 물론 건조한 피부에 분무기 등으로 물을 뿌려주어야 합니다.

  • 일사병과 열사병 예방법
    1. 낮 12시 ~ 5시 사이에는 외출을 자제해주세요.
    2. 어지럼증이나 현기증이 날 때는 시원한 장소에서 충분히 휴식을 취합니다.
    3. 갈증을 느끼지 않아도 규칙적으로 이온음료나 과일주스, 물 등을 마셔 수분을 유지합니다.
    4. 커튼이나 천을 이용하여 집안으로 들어오는 강한 햇빛을 차단합니다.
    5. 시원한 물로 샤워를 하고 하루 여러 번 시원한 물을 얼굴과 목 뒷부분에 뿌립니다.
    6. 헐렁하고 밝은 색깔의 면 옷을 입습니다.

헷갈리기 쉬운 일사병과 열사병의 증상 및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일사병과 열사병은 10대, 20대, 50대 및 여성에게서 많이 발생했다고 합니다. 더운 날씨에 젊고 건강하다가 방심하지 말고 미리 대비해서 안전하고 즐거운 여름 보내시길 바랍니다.

COPYRIGHT(c) 2014 MARYKNOLL MEDICAL CENTER. ALL RIGHT RESERVED.
부산광역시 중구 중구로 121 메리놀병원 (대청동 4가 12-9) | 대표전화 051.465.8801 | 팩스 051.465.74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