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놀 뉴스

메리놀 뉴스

메리놀병원 1004데이 행사 열려

메리놀병원 간호사회는 10월 4일(목) 1004Day를 맞이하여 1층 로비에서 ‘돌봄과 나눔 - 손씻기 감염예방의 첫걸음’의 내용으로 천사(1004)데이 봉사활동을 펼쳤다. 내원객 및 직원을 대상으로 체내의 체지방, 근육량, 체수분 등을 분석하는 인바디 체험과 결과에 대한 전반적인 상담을 진행하였고 손 위생 체험기기를 이용하여 올바른 손 씻기 교육을 진행하였다.

메리놀병원은 ‘지역민에게 친근한 거점병원’이 되기 위해 교육행사, 음악회, 갤러리, 영화상영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메리놀병원 [의료 취약계층 당뇨병 관리 상호 협약] 체결

메리놀병원은 지난 10월 10일(수) 오전 11시, 1층 회의실에서 천주교 부산교구 노동사목, (주)아이센스와 함께, 이주민 노동자와 의료 취약계층의 당뇨병 교육 및 관리를 위한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 하였다.

이날 협약식을 통해, (주)아이센스 에서는 혈당 측정기 및 당뇨병 소모성 재료를 지원하고, 천주교 부산교구 노동사목[도로시의 집]에서는 외국인 노동자중 당뇨인을 지원하며, 메리놀병원에서는 의료 취약계층 당뇨인 선별 및 당뇨병 관리 용품 지원, 당뇨병 교육 및 강좌를 지원하기로 하였다.

이번 협약은, 교구 내 의료기관 · 무료진료소와 의료업체간의 협력을 통해, 국내 · 외 의료 취약계층에 대한 의료적 지원을 확대 실시 하는것에 그 의미가 있다.

한편, 메리놀병원은 미션인 “Alter Christus, 복음적 사랑의 실천”을 실현하기 위하여, 노숙인 무료급식 지원, 이주 노동자 독감예방접종 등 다양한 이념 구현 활동을 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지원 받게 되는 혈당 측정기 및 당뇨병 소모성 재료는 당뇨병 환자중 의료 취약계층에게 순차적으로 무료 지원될 예정이다.

호스피스 완화의료센터 자원봉사자 피정 다녀와

메리놀병원 호스피스 완화의료센터(이하 완화의료센터)는 10월18일~19일 양일간 부산 금정구에 있는 ‘외방선교수녀회 피정의 집’에서 [하느님의 동행]이라는 주제로 피정을 가졌다.

호스피스 담당수녀(Sr.손정화 미카엘라)와 27명의 호스피스 자원봉사자들이 은 9월 8일부터 40일간 묵주기도로 피정을 준비하였으며, 피정에 참석한 21명의 호스피스 자원봉사자들 전원이 하느님의 위로와 말씀을 체험하는 소중하고 은혜로운 시간을 경험하였다.

이번 피정 참석자들은 모든 은혜에 대해 하느님께 감사드리며 기쁜 마음으로 봉사활동에 더 투신할 것을 다짐하였다.

완화의료센터는 매년 영적 혹은 육체적으로 지친 호스피스자원봉사자들의 관리를 위해 피정을 갖고 있다.

COPYRIGHT(c) 2014 MARYKNOLL MEDICAL CENTER. ALL RIGHT RESERVED.
부산광역시 중구 중구로 121 메리놀병원 (대청동 4가 12-9) | 대표전화 051.465.8801 | 팩스 051.465.7470